• 최종편집 2019-07-17(수)

2019 공항산업 신기술 전시회 ‘성황’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7.0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신기술 인증 中企 등 700여명 참석…인천국제공항공사 구본환 사장, “中企 인큐베이터 역할 확대”

 

inchen.jpg

 사진설명: 인천공항공사 구본환 사장(사진중앙, 左4)과 한국건설교통신기술협회 윤학수 회장(左5)이 주요 관계자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한국건설교통신기술협회(회장 윤학수)가 주관하고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구본환)가 주최한 ‘2019 공항산업 신기술 전시회’가 지난 5일 성황리에 개최됐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우수한 기술력을 가진 중소기업의 판로확대를 지원하고 중소기업과 상생협력하는 동반성장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해 이번 전시회를 개최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국토교통부로부터 신기술 인증을 받은 중소기업 33개 사를 포함해 토목, 건축, 전력, 교통 등 공항산업 주요 분야 관계자 700여 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전시회 현장에서 참여 업체들은 로봇 시스템을 이용한 구조물 도장공법(신기술 제771호), 근로자 위치 및 환경정보를 기반으로 하는 근로자 안전관리 시스템(신기술 제828호) 등 4차 산업혁명기술을 기반으로 하는 다양한 신기술을 선보였다.

 

 한국건설교통신기술협회 윤학수 회장은 “인천국제공항에서 신기술 전시회가 개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의미를 부여하면서 “앞으로 공항공사에 중소기업의 건설교통 신기술 활용이 확대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날 전시회에서는 참여업체와 신기술 수요자 간 기술상담과 구매상담도 함께 진행되어 우수한 기술력을 갖춘 중소기업의 판로확대를 지원하는 계기가 되었다는 것이 인천국제공항공사측 설명이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이번 중소기업 신기술 전시회를 시작으로 앞으로 공정경제 구현을 위해 중소기업과의 상생협력을 강화하고 불합리한 제도개혁 등 투명하고 공정한 경영환경을 구축해 인천공항공사를 ‘사랑받는 국민기업’으로 발전시킨다는 계획이다.

  

  이와관련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우선 ‘안전강화’와 ‘혁신성장’을 핵심으로 이번 달 중 조직개편을 단행해 기존의 공항연구소를 ‘공항산업기술연구원’으로 확대·개편키로 했다. 그리고 ‘공항산업기술연구원’의 연구개발 역량을 바탕으로 중소기업과의 동반성장을 대폭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공사는 공항산업기술연구원의 기술력을 바탕으로 품질이 인증된 중소기업 제품과 기술을 적극 도입하고, 우수한 기술력을 갖춘 중소기업들의 테스트베드이자 인큐베이터 역할을 충실히 해 나감으로써 중소기업과의 동반성장과 공정경제 구현에 앞장설 계획이다.

  그밖에도 올 해 하반기 중 ‘인천공항 테크마켓 플랫폼’을 오픈해 중소기업이 개발한 우수 기술과 인천공항이 필요로 하는 기술수요를 매칭함으로써, 우수한 기술력을 갖춘 중소기업의 국내 판로확대와 해외 진출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인천국제공항공사 구본환 사장은 “이번 공항산업 신기술 전시회 개최를 통해 국내 중소기업들의 우수한 기술력을 알리고 판로확대를 지원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 인천공항공사는 품질이 인증된 중소기업 제품과 기술을 적극 도입해 우수한 기술력을 갖춘 중소기업들의 테스트베드이자 인큐베이터 역할을 충실히 함으로써 동반성장 생태계를 구축하고 공정경제 구현에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2019년 7월 5일 동아경제 성창희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8839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2019 공항산업 신기술 전시회 ‘성황’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