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0-18(금)

[칼럼] (주)신이랜드 이은구 대표, 스트레스 “0” 만들기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7.0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sinn2.jpg

 

 현대인은 텔레비전과 떨어져 살 수 없다. 최근에 가장 선호도가 높은 TV프로가 「나는 자연인이다」였다. 사업에 실패한 사람, 빚을 많이 진 사람도 많지만 가장 많은 사람은 병원에서 고칠 수 없다고 포기한 암 환자들이다. 이들의 최종선택지는 산이다. 깊은 산속에 들어가 손수 집을 짓고 주변 야산(평평한 산)을 일구어 작물을 재배하고 자연 속에 자라는 각종 약초를 캐서 장복하면서 병원에서 포기한 병까지 완치되거나 크게 호전된 사례를 방영하는 프로그램이다.

 

도시에서 경제적으로 쪼들리고 경쟁에서 살아남기 위해 이리 뛰고 저리 뛰며 정신없이 살아가는 서민들에게는 나도 한번 쯤 해보고 싶은 생활일 것이다. 사람이 살다보면 경쟁에서 이겨야하고 주변 사람보다 잘 살고 싶고 내 생각대로 하고 싶은데 그렇지 못하여 쌓이는 스트레스가 각종 질병으로 나타나게 된다. “스트레스는 만 병의 근원”이라는 현대병을 갖고 살아간다. 살다보면 매일 주변에서 일어나는 수많은 사건, 사고, 자연환경의 변화에서 일어나는 미세먼지, 상대방의 실수로 일어나는 교통사고, 주변에서 발생하는 소음 공해 등이 스트레스를 가중시키고 쌓인 스트레스 때문에 병을 얻게 되면서 꿈은 사라지고 고통만 느끼며 살다 가게 된다. 만병의 근원인 스트레스를 줄여야 한다. 담배를 끊는 독한 마음으로 스트레스 줄이기 작전을 시작할 필요가 있다. 가장 효과적인 방법은 내 욕심을 버리는 것이다.
2005년 7월에 쓴 칼럼 스트레스“0”선언을 다시 한 번 게재한다.


스트레스 “0” 선언!

 

스트레스는 현대병이다.
스트레스는 몸의 특정부위에서 병원균이 증식되어 썩거나 기능이 급격히 저하되는 보통병과는 다른 지극히 정신적인 현대인의 문화병이다. 그렇다고 스트레스를 무시할 수도 없다.

 

만병의 근원이라고 떠드는 사람도 있을 정도로 현대인에겐 무시하지 못할 병이다. 필자는 어느 좌담회 석상에서 스트레스 제로(“0”)를 선언하였다. 함께 있는 사람들이 모두 놀랐다.

 

세상에 스트레스 없는 사람이 있을 수 있는가? 의아한 표정이었지만 1시간여 동안 설명 하였더니 납득이 가는 듯 했다.
스트레스란 마음의 병이기 때문에 치유가 가능하고 스트레스 자체를 못느낄 수도 있다.

 

스트레스 해소법은 의외로 간단하다.
매일 주변에서 일어나는 수많은 사건, 사고, 나에게 가해지는 불이익, 각종 법령의 불합리로 인해 내가 받는 피해, 주변사람들의 이기주의 등을 보면서 스트레스를 받지 않는 사람이 바보, 천치 아니면 성인군자가 아닐까 생각하는 사람은 이미 스트레스 중독환자이다.

 

상기에 열거한 나의 주변에서 벌어지는 현상에 대하여 나의 능력, 국민의식 수준, 선진화 정도 등을 고려하여 그 원인을 하나하나 분석해 보면 해답이 나온다.

 

모든 사고와 행동은 복합적인 원인에서 발생 되므로 그 복합적인 원인을 분석하고 이해한다면 스트레스는 반감 될 것이다.
반감된 스트레스마저 “0”으로 만드는 노력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다.

 

세상만사가 “마음먹기 달렸다”는 말이 있다. 나에게 가해지는 스트레스를 외적인 요인과 내적인 요인으로 분류하여 퇴치하도록 해야 한다. 외적인 요인으로 국가의 정책실패 문화적 수준, 세대차이 등 국가적 발전단계에 따라, 변화에 적응하는 속도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 외적인 요인만으로도 많은 스트레스를 받고 또 다른 병을 얻게 되는 것이다.
외적인 요인을 이해하고 적응하는 능력이 필요하다.

 

그보다는 내적인 요인이 더욱 중요하다.
나만을 생각하지 말고 상대방의 입장과 제 3자적 위치에서 생각하는 확고한 원칙을 세우면 그날부터 스트레스의 시계는 “0”수준에서 왔다갔다 할 것이다. “0”수준을 유지하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면 가능하다고 생각한다.
마음의 병부터 고쳐야 각종 질병을 예방할 수 있는 면역력이 생길 수 있다.

 

/2019년 7월 5일 동아경제

태그

전체댓글 0

  • 6407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칼럼] (주)신이랜드 이은구 대표, 스트레스 “0” 만들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