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국제/금융

  산업

  건설/부동산

  정보/통신

  전기/전자

  중소/벤처

  유통

  보건/환경

  사회

   지상갤러리

   명장초대석

   골프

   보석여행

   신간안내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기사 검색

   

 인물정보 검색

  

국제/금융

330개의 기사가 검색되었습니다.(page 6/22)

日 정부, 최저임금 인상 추진 이정아 기자
최저시간급 1000엔 목표…매년 3% 인상 일본 정부가 소비활성화를 위해 최저임금 인상 방침을 정했다. 니혼게이자이(日本經濟)신문은 지난해 시간당 최저임금이 사상 최대 폭인 25엔이 인상됐고, 올해도 20엔 넘게 인상될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현재 일본의 경쟁력이 약한 중소기업들은 인건비 부담이 커...
韓-美 정상회담 소리장도 ‘씁쓸’ 김선아 기자
FTA 재협상·방위비 분담금 인상 등 압박 거세질 듯 지난달 29~30일 문재인 대통령의 미국 방문을 통해 이뤄진 한-미 정상회담에서 미국 트럼프 대통령이 한-미 FTA(자유무역협정) 재협상을 공식화 했다. 양국 대통령이 연출한 화기애애한 겉보기와 달리 트럼프 대통령이 ‘한-미 FTA 재협상’과 한국의 방위비 분담금...
日 경제, 디플레이션 탈출 청신호 기대 성창희 기자
GDP 5분기 연속성장…실업률 2.8% 밑돌아 ‘완전고용’ 일본 경제가 장기디플레이션을 탈출할 것이라는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일본 아베 정부가 4년 이상 흔들림 없이 추진해온 ‘아베노믹스’의 성과가 드러나고 있다는 분석이다. 아베노믹스는 재정확장·금융완화·구조개혁이란 3개의 화살을 핵심으로 하는 일본정...
종신보험, 연금전환 득실 꼼꼼히 따져야 신은숙 기자
종신보험 연금 전환시 수령액·해지환급금 23% 낮아져 최근 기대수명 증가로 인한 연금보험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가운데, 일부 보험(재무)설계사들이 연금전환을 미끼로 종신보험을 판매하는 불완전판매가 나타나 주의가 요구된다. 기본적으로 종신보험은 사망 시 유족들이 사망보험금을 받고, 생존 시 특약을 통해...
對美 무역흑자 큰 폭 감소 이정아 기자
올 1~4월 상품수지 무역흑자 31% 급감 올 들어 한국의 대미(對美) 무역흑자가 큰 폭 감소한 것으로 드러났다. 트럼프 미 대통령이 자국 무역적자를 문제 삼아 환율조작국 지정과 ‘한·미 FTA(자유무역협정) 재협상’을 거론하며 한국을 압박하고, 실제 통상규제도 강화하고 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美 상무부에 의...
인터넷전문은행, 은산분리 완화 주목 신은숙 기자
금융권 완화 요구에 국책연구기관 힘 실어…정부 긍정적 검토 최근 인터넷전문은행 출범과 맞물려 은산분리 규제의 완화 기대감이 고조되며 업계가 주목하고 있다. 우리나라는 세계경제포럼(WEF)의 경쟁력평가(2015년)에서 아프리카 우간다(77위)보다 낮은 성적표(80위)를 받은 바 있다. 이는 우리나라의 금융규제...
정부 가계대출 억제책에 은행 ‘싱글벙글’ 성창희 기자
국내은행 예대마진 통한 이익에 집중…수익 비중 80%육박 가계부채 급증에 따라 정부가 적극적인 가계대출 관리에 나서고 있다. 하지만, 시중 은행들이 수신금리는 묶어놓고 대출금리를 높이면서 예대마진(예금금리와 대출금리 차이)을 통해 쉽게 이익을 내고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한국은행 경제통계 시스템에 의...
잇따른 증시전망 상향에 과열 우려 신은숙 기자
코스피지수 박스권 돌파 2300 안착…증권사 전망치 2600까지 올려 문재인 대통령 정부 출범 이후 경기개선 및 정책 기대감이 높아지며 지난달 종가기준으로 처음 2300선을 돌파, 안착했다. 지난 6년여동안 지수 1800~2200대 박스권에 갇혀있던 코스피지수가 상단을 돌파하자 기대감이 커진 상태였다. 시장에서는 코...
무디스, 中 국가신용등급 강등 이정아 기자
성장둔화·부채증가…재무 건전성 악화 국제신용평가사 무디스가 중국의 국가신용등급을 ‘Aa3’에서 ‘A1’으로 한 단계 강등했다. 중국 경제 성장세가 둔화하는 가운데 부채가 꾸준히 늘어나면서 향후 재무 건전성이 취약해질 수 있다는 이유에서다. 무디스가 중국의 국가신용등급을 강등한 것은 톈안먼(天安門) ...
비트코인, 금보다 귀한 ‘몸’ 김선아 기자
1년간 430% 올라…기부-상품·서비스 결제까지 쓰임새 다양 가상화폐 비트코인의 가치가 급등하며 금보다 ‘귀한 몸’으로 등극했다. 비트코인은 지난달 25일 1비트코인 당 2779.08달러를 기록해 사상최고치를 갈아치우며, 1온스에 1250달러 수준에 거래되는 금값을 크게 뛰어넘고 있다. 비트코인은 블록체인이라는...
OECD 경기선행지수 제자리걸음 김선아 기자
3월 경기선행지수 100.1 그쳐…美·英·中 기준선 하회 올해 세계 경제 성장이 크게 개선될 것이라는 기대감이 높지만 실제 경제성장세는 기대에 못미칠 것으로 보인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지난 10일(현지시간) 발표한 경기선행지수에 의하면, 34개 회원국을 대상으로 한 OECD 경기 선행 지수는 3월중 전달과...
한국경제 위협하는 가계부채 증가율 성창희 기자
총량관리제, 대출 억제 보다 가계부채 연착륙에 방점 1400조원을 돌파는 눈앞에 두며 급격한 증가세를 이어가고 있는 가계부채가 한국 경제를 파탄시킬 수 있는 뇌관으로 떠오르고 있다. 이에 새 정부는 ‘총량관리제’ 카드를 꺼내들었다. 1344조원을 넘어선 가계 빚이 일정 수준 이상으로 늘지 않도록 관리하겠다는...
주가 상승·원화절상에 외국인 ‘한 몫’ 신은숙 기자
미국계 올 7조원 쓸어담아…지난달 유럽계 1조6000억원 매수 코스피 지수가 장중 2300선을 수차례 넘어서는 등 승승장구하고 있다. 종가 기준으로도 지난 11일 2296.37로 역대 최고치를 갈아치웠다. 하지만, 이러한 증시 상승 수혜는 고스란히 외국인의 몫이 될 가능성이 높다. 외국인 투자자들은 연초 이후 유가증...
中 기업, 해외 기업사냥 ‘숨고르기’ 이정아 기자
올 1~4월 해외 M&A 전년대비 67% 감소 올해 들어 중국 기업의 해외 기업 사냥이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외화 유출을 막기 위한 중국정부의 정책이 주요했던 것으로 보인다. 블룸버그통신에 의하면 올해 1~4월 중국 기업의 해외 M&A는 전년동기대비 67% 줄어든 것으로 집계됐다. 2009년 이후 가장 큰 낙폭...
P2P대출 급성장에 업계 규제강화 우려 김상용 기자
144개사 영업중…이달 개인투자 한도 제한에 위축 우려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투자자와 대출자를 직접 연결해주는 P2P(Peer to Peer)금융의 성장세가 가파르다. 이에 따라 투자자 보호를 위한 제도적 장치 마련이 본격화되는 가운데, 업계는 시장 초기국면에서 규제강화를 우려하고 있다. 크라우드연구소에 의하면 ...
[1][2][3][4][5][6][7][8][9][10][11] ... [22]
처음목록 | 이전페이지 | 다음페이지 |

HOME | 회사소개 | 독자투고 | 구독문의 | 광고안내
Copyright 2000 동아경제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