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국제/금융

  산업

  건설/부동산

  정보/통신

  전기/전자

  중소/벤처

  유통

  보건/환경

  사회

   지상갤러리

   명장초대석

   골프

   보석여행

   신간안내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기사 검색

   

 인물정보 검색

  

국제/금융

351개의 기사가 검색되었습니다.(page 6/24)

美 연준 자산축소에 신흥국 자본이탈 우려 성창희 기자
자산축소·채권매각시 금리 상승…신흥국 충격 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이달부터 대차대조표를 축소하는 보유자산 축소에 나선다. 전례없는 연준의 자산축소에 신흥국 자본이탈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 지난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가 발생하자 각국 은행들은 경기를 살리기 위해 양적완화(Quanti...
글로벌 통화긴축에 韓 가계부채 우려 신은숙 기자
美 자산축소·금리인상 예고에 韓-美 금리역전 가시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가 지난달 FOMC에서 이달부터 보유자산을 매월 100억달러 축소하기로 결정했다. 또한 미국 경제에 대한 자신감을 나타내며 12월 금리인상에 나설 것을 시사했다. 연준의 12월 금리 인상 가능성이 실현되면, 현재 1.0~1.25% 수준인 미 정...
금값, 美 금리인상 시사에 ‘주춤’ 이정아 기자
北 리스크에도 온스당 1300달러 일시 이탈 국제 금값이 지난달 말 일시적으로 온스당 1300달러선을 하향 이탈했다. 미국 연방준비위원회가 9월 FOMC에서 이달 자산축소의 시작한다고 밝히고 12월 금리인상을 시사하면서 달러가 강세로 돌아섰기 때문이다. 국제 금값은 지난해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이후 12월 15...
글로벌 금융시장 리스크 점검해야 성창희 기자
국제금값 박스권 상단 돌파 후 조정…美 증시 거품경고 잇달아 최근 글로벌 금융시장에 리스크를 점검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안전자산의 대명사인 국제 금값이 북핵리스크, 美 허리케인 영향 우려 등이 겹치며 박스권 상단인 온스당 1300달러를 돌파했다. 최근 급격한 가격상승에 이익실현 매물이 출...
북한 리스크 장기화 경제에 ‘부정적’ 신은숙 기자
지난달 외국인투자자금 9개월만에 순유출 북한의 잇단 미사일 도발과 6차 핵실험으로 인해 한반도의 지정학적 리스크가 최고조에 달하고 있다. 이미 핵무기 개발의 완성단계의 문턱에 도달한 만큼 과거와 달리 북한 리스크가 경제에 단기적인 악영향으로 끝나지 않을 것이라는 우려가 높다. 한국은행이 최근 발표한...
日, 2분기 경제성장률 하향 수정 이정아 기자
GDP증가율 연율 4.0%→2.5% VS 6분기째 성장세 지속 일본 2분기 국내총생산(GDP)이 연율로 전분기보다 2.5%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앞서 발표됐던 속보치(4.0%)보다 하향 조정된 것이다. 그러나 이는 6분기 연속 증가세를 이어간 것이어서 일본 경기의 회복 경로에는 이상이 없을 것으로 전망된다. 일본 내...
서민, 대출규제에 사채시장 내몰려 성창희 기자
정부 규제후 풍선효과로 비은행금융기관 대출 급증 정부가 가계부채 증가속도를 늦추기 위해 전방위적 대출규제에 나서면서 금융취약계층인 일부 서민들이 풍선효과로 인해 사채시장으로 내몰릴 수 잇다는 우려가 커지고 있다. 금융업계에 의하면 가계와 기업의 올 상반기 제2금융권 대출은 763조원을 넘어섰다. 지...
‘美-中’ 패권다툼에 韓-中 관계 악화 신은숙 기자
中 한반도 사드배치 美 MD체체 일환 인식 우리나라와 중국은 지난달 한·중 수교 25주년을 맞이했지만 한반도 사드(THAAD) 배치 이후 한·중 관계는 최악을 맞고 있고, 해법도 보이지 않는다. 이는 우리나라와 중국과의 직접적 갈등이라기보다는 미국과-중국 사이의 패권다툼에서 파생된 중국의 일방적인 보복조치이기 ...
유가 50달러 돌파 10월 판가름 이정아 기자
올 10월 판가름…美 이란 추가 제재 등 변수 현재 배럴당 50달러를 상단으로 하는 박스권에 갇혀있는 국제유가가 오는 10월 두가지 변수에 의해 돌파·안착 여부가 판가름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美 경제방송 CNBC에 최근 출연한 RBC캐피털마켓츠 글로벌 상품 전략 부문 헬리마 크로프트 대표는 10월 베네수엘...
한·미 경제정책 차이로 증시 출렁 성창희 기자
美 규제철폐·대규모 감세안 추진 VS 韓 규제강화·법인세 인상 지난달 말부터 코스피 지수가 미국 증시와 디커플링(탈동조화)을 나타내고 있다. 북한도발에 따른 미국정부의 강경대응을 명분으로 외국인 매도가 출회됐다는 해석이 나오지만, 우리 정부와 미국 정부의 경제정책 차이가 외국인 매도를 부추긴다는 지적도...
가계대출 규제 강화에 中企 대출 확대 신은숙 기자
상반기 은행권 中企 원화대출 전년대비 21조 증가 정부가 가계대출 옥죄기에 나서면서 은행들이 중소기업 대출을 확대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올 상반기 들어서만 지난해 연간 증가액의 70%에 달하는 중소기업 대출이 집행된 것으로 집계됐다. 한국은행에 의하면 올해 상반기 국내 은행권의 중소기업 원화대출은 지...
美-中 무역 갈등에 韓 새우등 이정아 기자
美 반덤핑 조사 중국 16건, 한국 12건 달해 중국에 대한 미국의 통상 압력과 제재 강도가 높아지면 한국이 오히려 더 큰 리스크를 진다는 분석이 나왔다. 미-중 간 무역갈등에 한국만 새우등이 터지는 꼴이다. 한국무역협회는 최근 미국이 1980년대에는 일본을, 현재는 중국을 주요 타깃으로 통상 압력을 가하고 있...
낮은 금리에 P2P 대출 시장 급성장 김선아 기자
지난달 말 누적대출액 1조2000억원…하반기 어려울 듯 P2P 누적대출액이 1조2000억원을 넘어서는 등 P2P 대출시장의 급성장이 이어지고 있다. 특히 P2P대출의 평균금리는 14.67%로 2금융권의 평균 대출금리보다 낮은 수준을 나타냈다. 여기서 P2P는 ‘Peer to Peer(개인 간)’의 약자로 개인과 개인이 은행 등 금융기관...
증시, ‘단기과열 VS 저평가’ 논란 팽팽 1360 성창희 기자
IT기업 중심 고평가 ‘조정’ 우려…실적 호재로 강세장 지속 코스피지수가 지난달 2450포인트(p)를 돌파하는 등 새역사를 지속 써내려가면서 조정장에 대한 우려도 반비례해 높아지고 있다. 이에 일부 기관·전문가는 증시가 단기 과열국면에 접어들었다면서 조정국면을 대비해야 한다고 지적한다. 반면 다수의 기관...
中진출 기업, 사드 보복 조치 체감 7 신은숙 기자
韓 기업 76%, ‘한·중 관계 악화 영향 체감’…전분기比 10%↑ 중국에 진출한 한국기업 4곳 가운데 3곳이 한반도 사드(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배치에 따른 보복조치의 여파를 체감하고 있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산업연구원은 대한상공회의소 북경사무소, 중국한국상회와 함께 7개 업종의 212개 기업을 대상으로 한...
[1][2][3][4][5][6][7][8][9][10][11] ... [24]
처음목록 | 이전페이지 | 다음페이지 |

HOME | 회사소개 | 독자투고 | 구독문의 | 광고안내
Copyright 2000 동아경제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