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국제/금융

  산업

  건설/부동산

  정보/통신

  전기/전자

  중소/벤처

  유통

  보건/환경

  사회

   지상갤러리

   명장초대석

   골프

   보석여행

   신간안내











 기사 검색

   

 인물정보 검색

  

사회

....직장인 61% 주기적 슬럼프 겪어
퇴사 충동, 무기력함, 극심한 스트레스 등

 우리나라 직장인의 95.5%가 직장 생활 중 슬럼프를 겪은 경험이 있으며, 이중 61%는 주기적으로 슬럼프를 겪고 있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이 직장인 994명을 대상으로 ‘직장생활 슬럼프’를 주제로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직장인들이 가장 많이 겪는 슬럼프 유형(복수응답)을 묻는 질문에 ‘퇴사 충동’(72.1%)이 1위를 차지했다. 다음으로 ‘무기력함’(69.1%), ‘극심한 스트레스’(56.6%), ‘집중력 저하’(53.3%), ‘심한 피로감’(51.3%) 등의 응답이 이어졌다.

 한 번 슬럼프를 겪을 때 보통 얼마나 지속되는가에 대한 질문에 가장 많은 28.5%가 ‘1개월 미만’을 선택했다. 이어서, ‘1개월’(23.7%), ‘2개월’(17%), ‘3개월’(16.2%), ‘6개월’(7%) 등의 순으로 답했다.

 슬럼프를 겪은 이유에 대한 질문에 52.7%가 ‘반복되는 업무에 대한 지루함’을 첫 번째로 꼽았다. 또한, ‘회사의 비전이 불투명함’(50.5%), ‘연봉, 승진 등 대우에 대한 실망’(47.3%), ‘직장생활에 대한 염증’(44.7%), ‘과도한 업무량과 야근으로 지침’(44.4%), ‘커리어 관리에 대한 불만족’(26.6%), ‘동료들과의 갈등’(17.3%) 등을 들었다.

 슬럼프로 인해 직장 생활에 입은 피해(복수응답)를 묻는 질문에 응답자들은 그 피해로 ‘업무 성과 저하’(79.8%)를 가장 많이 꼽았다. 이어 ‘인간관계 갈등이 심해짐’(30.5%), ‘주위의 신뢰를 잃음’(16.1%), ‘인사평가에서 낮은 점수 받음’(13.3%), ‘과실로 인해 비용적 손실 발생’(11.8%), ‘퇴사 요구를 받음’(6.8%) 등의 피해가 생긴 것으로 응답했다.

 한편, 슬럼프를 겪은 경험이 있는 직장인 중 52.9%만이 슬럼프를 극복했다고 답했다. 이들이 슬럼프를 극복하는 데 걸린 시간은 평균 2.3개월이었다.
 슬럼프를 벗어나기 위해서 한 노력으로 ‘스스로 마인드 컨트롤’(46%)을 선택했다. 다음으로 ‘취미생활 등 다른 일에 몰두’(42%), ‘재충전을 위한 시간을 가짐’(36.5%), ‘이직을 함’(31.1%), ‘평소와 다름없이 생활’(13.7%), ‘상사나 선배에게 상담’(13.5%), ‘업무에 더욱 몰두’(9.6%), ‘연봉 등 대우에 대한 조정을 요구’(8.2%) 등의 의견이 이어졌다.

/2017년 8월 11일 동아경제 김선아 기자

목록보기 |

HOME | 회사소개 | 독자투고 | 구독문의 | 광고안내
Copyright 2000 동아경제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