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국제/금융

  산업

  건설/부동산

  정보/통신

  전기/전자

  중소/벤처

  유통

  보건/환경

  사회

   지상갤러리

   남성클리닉

   골프

   보석여행

   신간안내











 기사 검색

   

 인물정보 검색

  

사회

....韓 직장인, 초과 근무 심각
주당 정규근로시간 40시간 초과해 평균 ‘53시간’ 근무

 우리나라 직장인들은 정규근로시간을 초과해 근로하는 시간이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최근 직장인 1323명을 대상으로 ‘근로시간’에 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직장인들의 주당 실제 근로시간은 평균 53시간으로 조사됐다. 이는 주당 정규 근로시간인 40시간(월~금, 하루 8시간 근무 기준)보다 13시간 많은 것이다.

근로시간이 많은 직무별로는 마케팅·홍보직에 종사하는 직장인들이 일주일 평균 58.5시간을 근무해 1위를 기록했다. 이어 디자인직(57.1시간), 기획직(56.8시간), 총무·인사직(54.8시간) 등의 순이었다. 특히 직장인들은 일주일에 평균 2.3회 야근을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직장인들에게 ‘주당 최대 근로시간이 적당하다고 생각하는지’에 대한 질문에는 ‘너무 많다(근로시간을 단축해야 한다)’는 답변이 76.6%를 기록했다. ‘현행 근로시간이 적당하다’는 답변은 22.4%에 그쳤다.

 ‘근로시간 단축 법안’(주당 최대 근로시간을 현행 68시간에서 52시간으로 단축)에 대해서는 56.0%의 직장인들이 향후 법정 근로시간이 단축될 것이라 생각하고 있었다. 그러나 근로시간 단축 법안이 시행됐을 때 ‘향후 귀하가 실제 근무하는 시간이 단축될 것이라 생각하는지’ 묻자 66.3%의 직장인들이 ‘단축되지 않을 것’이라 답한 것이다.

 이들은 실제 근로시간이 단축되지 않을 것이라 생각하는 이유로 ‘근로시간 단축 법안, 제도 등이 공공기관, 공기업 등 특정 기업에만 적용될 것 같아서’라는 응답이 59.6%로 가장많이 꼽혔고, ‘제도, 법 등은 실제 근로시간 단축과 무관할 것 같아서(48.0%)’라는 응답이 뒤를 이었다. 이외에 ‘야근, 주말근무가 줄어들 것 같지 않아서(23.7%)’ 등을 꼽았다.

 한편, 직장인들에게 ‘평소 느끼는 피로 강도가 어떤지’ 묻자 ‘피로 강도가 강하다’는 답변이 76.3%를 기록했다. 이들이 피로를 느끼는 이유는 ‘잦은 야근(25.3%)’을 가장 많이 꼽았다.

/2017년 4월 13일 동아경제 김선아 기자

목록보기 |

HOME | 회사소개 | 독자투고 | 구독문의 | 광고안내
Copyright 2000 동아경제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