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국제/금융

  산업

  건설/부동산

  정보/통신

  전기/전자

  중소/벤처

  유통

  보건/환경

  사회

   지상갤러리

   명장초대석

   골프

   보석여행

   신간안내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기사 검색

   

 인물정보 검색

  

전기/전자

....LED, 의료 등 응용기술 확대
단순 광원 넘어 미용·의료·바이오 등 용도 다양화

LED의 용도가 단순히 빛을 밝히는 단순 광원을 넘어 미용·의료·바이오 등 분야로 용도를 확대하면서 관련 기업들은 이러한 응용 기술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특히 국내 대·중소기업 협업을 통해 LED를 활용한 제품 개발에 역량을 집중시키고 있어 주목된다.

 LG이노텍은 지난 3월 UV LED 사업 강화를 위해 토털 솔루션을 공개하고 파트너사 모집에 나섰다. 대기업 중심의 시장 선도정책에서 중소기업과의 협업을 통한 동반성장 체제로 사업 체계를 구축하고 새로운 먹거리 창출에 나서겠다는 계획이다.
LG이노텍의 핵심 사업 중 하나인 UV LED는 자외선을 방출하는 첨단 반도체 광원으로 파장에 따라 세균·바이러스의 살균, 물·공기·표면 살균 등 의료·바이오 분야, 경화·노광 장치 등에도 사용할 수 있다. LG이노텍은 지난해 공기청정기와 에스컬레이터 세균 살균기 등 UV LED를 활용한 제품을 잇달아 선보이며 시장 선점에 나서고 있다.

 서울반도체도 지난해 파세코와 손을 잡고 UV LED를 이용한 도마 살균기를 출시하는 등 시장 확대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한국전기연구원(KERI) 광학의료기기연구팀의 경우 최근 고출력 LED광원과 반도체 레이저 기술을 결합해 암 진단에서 표적 치료까지 가능한 ‘복강경 기반 형광영상 광역학 치료 기술’을 개발했다. LED가 단순 광원을 넘어 의료기기로 영역을 확대하고 있는 것을 보여주는 단적인 사례로 중소제약사인 동성제약에 기술을 이전했다.  

 이처럼 LED가 미용·의료·바이오 분야로 영역이 확장되면서 시장 규모도 커지고 있다. 업계에 의하면 올해 글로벌 LED 의료기 시장규모는 3억1000만달러로 전망된다.

 업계 한 관계자는 “LED는 고객들에게 수명과 가격, 효율 등으로 경쟁하던 시기가 지나고 새로운 부가가치를 제공하는 방향으로 사업이 진화하고 있다”며 “조명 업체들도 시장 트렌드에 뒤처지지 않도록 재품 개발을 서둘러야 한다”고 말했다.

/2018년 4월 13일 동아경제 이정아 기자

목록보기 |

HOME | 회사소개 | 독자투고 | 구독문의 | 광고안내
Copyright 2000 동아경제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