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국제/금융

  산업

  건설/부동산

  정보/통신

  전기/전자

  중소/벤처

  유통

  보건/환경

  사회

   지상갤러리

   명장초대석

   골프

   보석여행

   신간안내











 기사 검색

   

 인물정보 검색

  

전기/전자

616개의 기사가 검색되었습니다.(page 1/42)

中 2차전지 산업 ‘껑충’…韓 턱밑 추격 성창희 기자
세계 최대 전기차 시장…中 설비 증설 가속화 중국의 2차전지 산업이 급성장하고 있다. 자국 내 전기차 시장을 바탕으로 한 배터리 물량공세를 발판으로 국내 기업을 턱밑까지 추격하고 있다. 업계에 의하면 세계 전기차 보급 규모는 지난해 69만대 수준이다. 2025년에는 760만대에 달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전...
전력판매시장 민간개방 ‘경쟁체제’ 마련해야... 신은숙 기자
OECD 회원국 다수경쟁자 경쟁 VS 국내 한전 독점적 구조 전력판매시장을 민간에 개방해 경쟁체제를 마련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한국경제연구원의 지난해 ‘전력시장 선진화를 위한 제도개선 방안’ 세미나에서 “우리나라는 전력판매의 독점적 구조로 인해 경쟁체제가 부재하고 전력판매와 결합한 다...
글로벌 ESS 급성장 전망 이정아 기자
SNE리서치, 연평균 27% 성장… 2025년 139GWh 글로벌 ESS 시장이 폭발적 성장을 할 것으로 예측됐다. 배터리 전문 조사업체 SNE리서치에 의하면 글로벌 ESS 시장은 2015년 13GWh에서 2025년 139GWh로 연평균 27% 성장이 예상된다. 특히 리튬이온전지 ESS의 비중은 같은 기간 1.7GWh에서 90.4GWh로 연평균 49% 성장이...
신재생에너지 확대정책에 ESS ‘붕붕’ 성창희 기자
2025년까지 전세계 ESS 45GWh 설치…국내 11GWh 전망 ESS분야가 전세계 신재생에너지 확대 정책에 수혜를 받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특히 국내 업체들은 ESS 배터리 시장에서 세계 1, 2위 경쟁력을 보유하고 있어 이에 대한 기대감도 큰 것으로 나타난다. 신재생에너지와 ESS는 상호 보완적인 관계를 구축하고 ...
탈원전·신재생 확대에 전력기금 활용해야 신은숙 기자
전력기금 사용 목적과 부합…누적 여유자금 3조원 달해 전력산업기반기금(이하 전력기금)의 누적 여유자금이 늘면서 이를 탈원전과 신재생에너지 확대에 적극적으로 사용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온다. 전력산업기반기금은 전력산업 기반조성사업에 따른 편익과 수혜를 전기사용자에게 돌려주기 위해 지난 2001년 신설...
전기차 확대에 배터리 업계 훈풍 이정아 기자
배터리, 전기차 원가 40%차지…2020년 이후 본격 성장 전망 최근 주행거리와 판매가에서 내연기관 엔진의 자동차들과 경쟁력을 확보한 2세대 전기차모델이 속속 선보이면서 전기차 배터리업계에도 훈풍이 예상된다. 업계에 따르면 전기차 배터리업체들은 올해를 양적·질적으로 성장하는 원년으로 꼽고 있다. 이는...
3D프린터, 조달시장 확대에 ‘웃음꽃’ 김선아 기자
3D프린터 교육 본격화…상반기 602대 판매 3D프린터 업계가 조달시장 확대에 웃음꽃을 피우고 있다. 정부 지원에 힘입어 3D프린터 교육이 본격화되면서 이에 따른 3D프린터 수요가 크게 늘어난 것이다. 조달청에 따르면 3D프린터 조달시장은 올 상반기(1~6월)에만 총 602대 규모로 지난해 전체 조달 시장규모인 69...
신재생 보급 확대 입지여건 ‘걸림돌’ 성창희 기자
태양광 등 이격거리 입지규제…주민동의, 용지 확보도 쉽지 않아 새정부가 탈석탄·탈원전을 위해 신재생에너지 비중을 늘리기로 했다. 하지만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는 정부 규제와 주민반대, 까다로운 입지여건 등 넘어야할 산이 많다는 지적이 나온다. 신재생에너지 업계는 각 지자체가 마련한 ‘이격거리 제한...
전기차 보조금 지급 반대 목소리 높아져 신은숙 기자
세금 활용의 공공성에 위배…값비싼 수입차 퍼주기 논란도 해외에서 촉발된 전기차 보조금 지급 논란이 국내로 번지고 있다. 정부가 전기자동차 구입 시 지원되는 보조금 지급 기준을 충전 소요시간에서 충전 속도로 전환하면서 값비싼 수입 전기차에 국민세금을 들여 고가의 보조금을 지급하는 것이 타당하느냐는 목소...
한전, 스마트미터 발주금액 역대최고 이정아 기자
1600억원대 입찰…물량 전년대비 2.7배↑ 한전이 역대 최고의 스마트미터 입찰에 나서면서 스마트미터 시장이 들썩이고 있다. 한전은 지난달 28일 양방향통신이 가능한 스마트미터인 Ea(Advanced-E)타입과 G타입 전력량계를 각각 200만대, 68만대씩 구매한다고 밝혔다. 총 268만대로 금액만 1600억원대에 달한다. ...
탈원전 로드맵에 신재생에너지 ‘미소’ 성창희 기자
재생에너지 FIT 적용…2030년 RPS의무비율 28%수준 상향 조정 정부가 신규 원전건설을 중단하고, 신재생에너지 보급을 대폭 확대한다. 지난달 발표된 국정자문위원회의 ‘국정운영 5개년 계획’상 100대 국정과제에서 정부는 ‘원전 제로시대’로 간다는 입장을 명확히 했다. 원전 신규 건설계획(추가 6기) 백지화,...
韓 전기차 기술력 떨어져 신은숙 기자
전기차 충전기 수 부족…고장 등 관리도 엉망 정부가 전기차 보급을 위해 지원을 확대하고 있지만, 우리나라는 전기차 배터리를 제외하면 전반적인 기술력과 인프라가 미흡하다는 지적이 나온다. 독일 전략컨설팅기업 롤랜드버거와 독일 아헨자동차연구소(fka)가 최근 공동으로 펴낸 2017년 2분기 ‘전기차(E-Mobi...
‘UPS·ESS’로 정전피해 줄여야 이정아 기자
지역단위 대규모 정전 반복…UPS·ESS 등 설치 확대해야 올들어 지역단위의 대규모 정전이 반복되면서 ‘UPS·ESS’를 적극 활용해 피해를 줄여야 한다는 지적이 나온다. 지난 2월 9일 부산에서는 변압기 케이블 지락사고가 발생해 약 9시간 동안 정관신도시 2만3000여 가구에 대한 난방과 전기 공급이 끊겼다. 지...
[신재생에너지] 앤엠에스 그룹 강창원 회장, ... 1 김상용 기자
태양광 1세대 기업인, 태양광 모듈생산·특화기술로 원가절감·불량률‘Zero’ 실현 정부가 ‘탈원전·탈석탄’을 선언하고, 정책실현 움직임을 보이면서 태양광이 에너지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다. 태양광 전문기업 앤엠에스 그룹(회장 강창원, 사진)이 지난해 신사옥 준공과 중국 자회사의 모듈생산라인 확충으로 태...
에너지저장장치 민간 시장 급성장 성창희 기자
연말 431MWh 증가 전망…연초 전망 1.6배 수준 에너지저장장치(ESS)가 신재생에너지 연계형, 비상발전용, 수요관리 등 다양한 용도로 활용되면서 시장이 급성장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산업통상자원부에 의하면 올해 상반기 ESS 보급은 89MWh로 전년동기(55MWh)대비 약 60% 증가했다. 지난해에는 한전이 발주한...
[1][2][3][4][5][6] ... [42]
처음목록 | 다음페이지 |

HOME | 회사소개 | 독자투고 | 구독문의 | 광고안내
Copyright 2000 동아경제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