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국제/금융

  산업

  건설/부동산

  정보/통신

  전기/전자

  중소/벤처

  유통

  보건/환경

  사회

   지상갤러리

   명장초대석

   골프

   보석여행

   신간안내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기사 검색

   

 인물정보 검색

  

건설/부동산

....건설사, 항만건설사업 신먹거리 부상
2020년까지 2조원규모 신규 착공…총사업비 300억원이상 18건 달해

 항만건설사업이 건설사들의 신먹거리로 떠오르고 있다.
 해양수산부에 따르면 내년부터 2020년까지 1조9688 억원 규모의 항만공사가 신규 착공될 예정이다. 총사업비 300억원이상 공사만 18건에 달한다.

 항만별로 보면 울산신항이 남방파제 축조·보강공사 등 4건의 공사에서 총 6308 억2100만원 규모의 가장 큰 규모의 공사가 예정되어 있다. 울산신항 남방파제 2-3공구 축조공사는 총사업비가 2418 억47000만원 수준이다. 울산신항 남방파제 1-1공구와 1-2공구의 사업비는 각각 1212억6000만원, 2032억1400만원이며, 동방파제 보강공사는 645억원 정도다.

 부산에서는 부산북항 재개발과 부산항 신항만 등에서 총 3502억3200만원 수준의 항만 진입도로와 임항철도 등 3건이 본격 추진된다. 부산북항 재개발 배후도로(지하차도) 건설공사는  2379억4300만원 규모이며, 부산항 신항 남컨 진입도로 사업비는 350억8300만원, 부산항 신항 임항철도는 772억600만원이다.

 평택·당진항은 국제여객부두 터미널 등 총 2553억5500만원 규모의 항만건설사업 3건이 본궤도에 오른다. 신평∼내항간 진입도로와 국제여객부두 터미널 건설공사는 각각 1118 억원, 546억9500만원, 항만지원선박 계류장과 준설토투기장 내부가호안은 각각 447억8000만원, 440억8000만원 수준이다.

 보령항에선  준설토투기장(427억2000만원)과 관리부두(397억1700만원) 등 총 800억원을 웃도는 신규 사업 2건이 예정되어 있다.

 이외에도 인천신항 항만배후단지 1단계 3구역 조성공사(1019억4900만원), 새만금 북측방파호안 및 관리부두(923억7800만원), 광양향 특정해역 준설(1002억9500만원), 백령도 용기포항 접안시설 축조공사(382억6800만원) 등이 속속 추진된다.

 특히 단위사업 중에선 연평도항 해경부두 및 기타시설 축조공사가 3171억7200만원 수준으로 최대어로 꼽힌다. 예비타당성조사 면제를 거쳐 2020년 첫삽을 뜰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2018년 8월 7일 동아경제 이정아 기자

목록보기 |

HOME | 회사소개 | 독자투고 | 구독문의 | 광고안내
Copyright 2000 동아경제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