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국제/금융

  산업

  건설/부동산

  정보/통신

  전기/전자

  중소/벤처

  유통

  보건/환경

  사회

   지상갤러리

   명장초대석

   골프

   보석여행

   신간안내











 기사 검색

   

 인물정보 검색

  

산업

....승용차 수출 3분기 급증
경차 수출 스페인 2116%·프랑스 814% 증가

 유럽의 경차 수요가 늘고 단가도 오르며 3분기 승용차 수출이 큰 폭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관세청의 ‘3분기 승용차 교역 현황’에 의하면 올해 3분기 승용차 수출액은 94억달러로 전년동기대비 30.1% 증가했다. 수출 대수는 62만대로 20.9% 늘었다.

 승용차 수출은 2분기에 이어 두 분기 연속 증가를 기록했다. 2분기의 경우 전년동기대비 수출액이 7.2%, 수출 대수는 1.4% 증가했었다.
 
 이같은 수출 호조세는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신차효과로 대(對)유럽 경차 수출이 전년동기대비 241.5%나 증가한 때문으로 분석된다. 특히 스페인 2116.8%, 프랑스 814.4% 등 경차 수출이 크게 증가했다.

 또 수출 주력 품목 중 하나인 대형 휘발유차 수출 역시 28.6% 증가해 승용차 전체 수출을 견인했다.

 국가별 수출은 미국(22.5%), 호주(71.1%), 캐나다(50.8%), 독일(85.3%), 영국(46.3%), 러시아(54.9%), 이탈리아(117.3%), 프랑스(199.2%), 스페인(146.4%)에서 증가했다. 반면 사우디아라비아로의 수출은 감소(-14.0%)를 기록했다.

 수출 평균 단가는 1년 전보다 7.6% 증가한 1만5111달러를 기록했다. 특히 경차 수출단가는 지난해 대당 6456달러에서 올해 1만312달러로 59.7%나 증가하며 전체 승용차 수출단가 상승을 이끌었다.

 한편, 3분기 승용차 수입액은 22억달러로 1년전보다 8.3%, 수입 대수도 14.5%(7만대) 증가했다. 국가별 수입은 독일이 23.8%감소한 반면, 미국(8.8%), 일본(77.8%), 영국(32.0%), 오스트리아(729.8%), 이탈리아(164.2%), 스페인(183.8%) 승용차 수입은 증가했다.

/2017년 11월 6일 동아경제 이정아 기자

목록보기 |

HOME | 회사소개 | 독자투고 | 구독문의 | 광고안내
Copyright 2000 동아경제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