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국제/금융

  산업

  건설/부동산

  정보/통신

  전기/전자

  중소/벤처

  유통

  보건/환경

  사회

   지상갤러리

   명장초대석

   골프

   보석여행

   신간안내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http://ieckr.com/


 기사 검색

   

 인물정보 검색

  

종합

....4분기 수출 증가세 지속 전망
무협, 4분기 EBSI 지수 101.3…수출 여건 개선 기대

 우리나라 수출은 4분기에도 증가세를 이어갈 전망이다. 다만, 미국, 중국의 통상분쟁과 신흥국 경기 둔화 등 대외여건 악화로 전체 수출 증가폭은 다소 둔화될 수 있는 것으로 예상됐다.

 한국무역협회 국제무역연구원이 국내 1013개 수출기업을 대상으로 조사한 ‘2018년 4분기 수출산업경기전망(EBSI)’ 보고서에 의하면 4분기 EBSI 지수는 101.3으로 7분기 연속 100 이상을 기록하며 증가세를 이어갔다. EBSI 지수가 100을 상회하면 향후 수출여건이 지금보다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는 뜻이다.

 품목별로 석유제품, 생활용품, 전기전자제품, 자동차 및 자동차부품, 의료정밀 및 광학기기 등의 수출이 3분기보다 개선될 것으로 전망됐다.

 특히 자동차 및 부품 수출은 미국을 제외한 대부분 지역에서의 선전으로 4분기부터 증가세로 돌아설 것이라는 기대감이 컸다. 자금사정을 제외한 수출계약, 수출채산성, 국제수급, 수출국 경기 등 대부분의 영역에서 여건이 개선될 것으로 조사됐다.

 반면, 철강 및 비철금속, 가전, 플라스틱 및 고무 등은 수출이 둔화될 것으로 전망됐다. 플라스틱 및 고무제품은 대중국 수출 감소가 예상됐다. 철강 및 비철금속 제품의 경우 세계 보호무역주의 확산에 따라 수출물량이 감소할 것으로 보인다. 가전의 경우 해외생산 확대와 글로벌 경쟁 심화로 수출에 어려움을 겪을 것으로 전망됐다.

 수출기업들은 4분기 주요 애로요인으로 원재료 가격 상승, 바이어의 가격인하 요구, 원화환율 변동성 확대 등을 꼽았다.

 한국무역협회 국제무역연구원 관계자는 “미국의 11월 중간선거와 금리 인상 여부, 신흥국 경기 불안 등 대내외적인 리스크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면서 유망 대체시장 발굴 및 수출 마케팅 강화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2018년 10월 11일 동아경제 김선아 기자

목록보기 |

HOME | 회사소개 | 독자투고 | 구독문의 | 광고안내
Copyright 2000 동아경제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