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국제/금융

  산업

  건설/부동산

  정보/통신

  전기/전자

  중소/벤처

  유통

  보건/환경

  사회

   지상갤러리

   명장초대석

   골프

   보석여행

   신간안내











 기사 검색

   

 인물정보 검색

  

종합

977개의 기사가 검색되었습니다.(page 1/66)

올 저축은행 실적 둔화 전망 신은숙 기자
지난해 대출 풍선효과 톡톡…올해 규제리스크 산적 저축은행이 지난 2011년 부실사태로 인한 손실을 털어내고 지난해 사상 최대실적을 달성한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올해는 정부의 각종 규제리스크가 산적 돼 있어 실적 둔화를 피할 수 없을 것으로 보인다. 금융감독원에 의하면 지난해 9월말 기준 전국 79개 저축...
지난해 외국인직접투자 사상최대 이정아 기자
신고기준 229억4000만달러…전년대비 7.7%↑ 지난해 신고기준 외국인직접투자(FDI) 금액이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산업통상자원부의 ‘2017년 외국인직접투자 동향’에 의하면 지난해 FDI는 229억4000만달러(신고기준)로 역대 최대실적을 기록했다. 3년 연속 200억달러를 넘어선 동시에 투자액도 전년대비 7.7% 증...
예금 금리 인상에 돈 몰려 김선아 기자
연 2~4%대 금리 예·적금으로 고객 유치 치열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상의 영향으로 예금금리가 2%에 육박하자 시중자금이 예·적금으로 몰려들고 있다. 한국은행 경제통계시스템에 따르면 지난해 11월 1년만기 예금은행 신규 정기예금 평균 금리는 10월보다 0.17%포인트(p) 상승해 지난 2015년 3월 이후 처음 1.9%...
무술년 달라지는 재정·조세 제도 신은숙 기자
고용증대세제 신설, 정규직 전환 조세지원 등 주목 공정경제와 고용 증대, 중소기업 중심의 경제를 표방하는 문재인 정부의 실질적 첫 정책실현의 해가 밝았다. 이에 따라 재정·조세 측면에서 많은 변화가 예고되고 있다. 새로운 조세정책으로 일감 몰아주기 증여세 과세 강화가 눈에 띤다. 대기업의 경우 거래비율...
올 기업체감 경기전망 ‘한파’ 이정아 기자
제조업 업황전망 BSI 83, 비제조업 82 ‘뚝’ 기업들이 예상하는 올해 경기전망이 대·중소기업, 제조업·비제조업, 수출·내수기업 모두 우울한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은행의 ‘2017년 12월 기업경기실사지수(BSI) 및 경제심리지수(ESI), 2018년 기업경기전망’에 의하면 올해 제조업 업황전망 BSI는 83으로 2017...
올 J노믹스로 韓 경제 변화 ‘시험대’ 성창희 기자
최저임금·근로시간 단축에 기업 울상…환율·유가·금리 등 추가악재 일자리·소득주도 성장을 핵심으로 하는 J노믹스(문재인 정부의 경제정책)가 올해 본격적 시험대에 오른다. 지난해가 대통령 선출 이후 ‘사람중심 경제’를 이루기 위한 정책 다듬기의 한 해였다면, 무술년인 올해는 정책 시행이 실질적으로 이뤄...
가계 소득 불평등 확대…은퇴준비도 미흡 성창희 기자
지니계수 등 3대 분배지표 악화…‘은퇴 잘 대비’ 가구 9.3%불과 가계 소득 불평등이 확대되면서 3대 분배 지표가 모두 악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은퇴후를 대비가 충분하다는 가구도 10가구 중 1가구에 불과했다. 통계청의 2017년 가계금융·복지조사(옛 가계동향조사)에 의하면 2016년 가처분소득 기준으로...
취업난에 영세 자영업 창업 증가 이정아 기자
2016년 신생기업 88만개…90% 나홀로 창업 2016년 신생 기업 수가 역대 최다를 기록한 가운데, 신생기업 90%가량이 종업원이 1명도 없는 ‘나 홀로 창업’이었던 것으로 드러났다. 또한 신생기업의 70%정도는 연간 매출액이 5000만원이 되지 않는 영세 업체로 조사됐다. 통계청은 이러한 결과를 담은 ‘2016년 기...
기업·정부 호황 VS 가계 불황 김선아 기자
지난해 성장률 3%대 복귀…청년실업·저임금 일자리 증가 우리나라의 지난해 성장률이 3%대로 복귀했다. 하지만 그 수혜는 기업과 정부로 흘러들어가고 가계는 불황을 면치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 경제기관들은 지난해 우리나라의 성장률이 3.1%~3.2%를 달성한 것으로 보고 있다. 이는 반도체 중심의 수출호조...
산업용 전기료 인상 ‘비상등’ 신은숙 기자
정부, 올 산업용 경부하 요금 인상 추진 정부가 올해 산업용 경부하 요금 인상을 추진한다. 전력 고소비 업종인 반도체·석유화학·철강·시멘트를 비롯 제조업 전반에 파장이 예상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난달 14일 ‘제8차 전력수급기본계획(2017~2031년)’을 공개하면서 “2022년까지 에너지 전환에 따른 전기...
올 스마트공장 2200여개 지원 김선아 기자
지난해 누적 5000여개…2022년 2만개 보급 목표 올해 스마트 공장 보급이 2200여개가 이뤄질 전망이다. 중소벤처기업부와 중소기업중앙회, 민관합동 스마트공장 추진단에 의하면 스마트공장 보급·확산사업은 2020년까지 1만2000개, 2022년까지 2만개 보급을 목표로 진행된다. 2016까지 2800여개 스마트공장 구...
[時論] (주)신이랜드 이은구 대표, 장수기업 ... 1 이은구 대표
언론에 자주 등장하는 강소기업은 신생 IT, 벤처기업을 지칭하는 용어이며 장수기업은 대를 이어 장기간 같은 업종을 지속하는 기업을 말한다. 일본엔 1,400년 이상 장수하는 기업(금강조)이 있다. 그 외에도 100년 넘은 기업이 2만개나 될 정도로 장수기업이 많은 나라이다. 임진왜란 이전부터 기업이 활성화 되었고...
美 세제개편안, 글로벌 경제 지각변동 예고 성창희 기자
美 내수활성화·달러 강세 ‘호재’ VS 소비세부과·경쟁력 약화 '악재'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와 공화당이 추진하는 세제개편안이 무역·통상 관계 등 글로벌 경제의 지각변동을 불러 올 것으로 보인다. 우리 기업들의 대미 투자와 수출, 중국·멕시코·베트남 등 3국을 통한 우회적 수출구조에도 영향을 줄 수 있어 ...
외환보유액 사상 최대 경신 김선아 기자
美 환율조작국 지정 압박에 증가세 더뎌 지난달 우리나라의 외환보유액이 사상 최대치를 경신했다. 한국은행에 의하면 지난달 외환보유액은 전월대비 27억9000만달러 증가한 3872억5000만달러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8월말 기록한 사상최대치 외환보유액 3848 억4000만달러를 3개월 만에 다시 갈아치운 것이다. ...
[데스크 칼럼] 이영조 대기자, 정유년 한 해를... 1 이영조 대기자
다사다난(多事多難)했던 2017년 정유년도 불과 일주일밖에 남지 않았다. 돌아보면 올해는 굵직한 이슈들이 한꺼번에 터진 해다. 헌정 사상 처음으로 현직 대통령에 대한 탄핵과 조기 대선이 이뤄졌다. 이에 새롭게 들어선 문재인 정부는 적폐청산과 중소기업 중심의 경제 활성화, 親노동정책, 복지 예산 확대 등 다각...
[1][2][3][4][5][6] ... [66]
처음목록 | 다음페이지 |

HOME | 회사소개 | 독자투고 | 구독문의 | 광고안내
Copyright 2000 동아경제신문사 All rights reserved